상단여백
HOME 리뷰
[지스타 시연기] ‘픽셀 그래픽의 아름다운 바다’ 넥슨 데이브네셔널지오그래픽과 협업해 진행한 모바일 해양 어드벤처 게임
정진성 기자 | 승인 2018.11.15 12:00

[게임플] 2D와 3D 픽셀 그래픽으로 표현된 바다는 어떤 모습일까? 넥슨 네오플 소속 개발 스튜디오인 STUDIO42(스튜디오포투)와 네셔널지오그래픽이 협업해 구현한 바닷속 생태계를 넥슨 지스타 2018 부스의 데이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었다.

데이브는 개발 단계부터 네셔널지오그래픽과의 협업을 통해 바닷속 생태계에 대한 면밀한 고증을 거쳐 2D와 3D 그래픽으로 표현된 모바일 해양 어드벤처 게임이다. 유저는 작살과 카메라를 활용해 다양한 미션을 풀어나가게 되며, 수려한 픽셀 그래픽의 바닷속을 체험할 수 있다.

해양 어드벤처 게임인 만큼 데이브는 퍼즐을 풀어나가는 것이 주된 진행 방식이다. 각종 오브젝트를 작동시키고, 기계 물고기를 포획할 수 있는 ‘자석 작살’과 ‘수중 카메라’ 등 아이템을 이용해 각종 미션을 해결해 나간다.

또 ‘잠수함’, ‘탈출 포드’ 등의 다양한 수중 장비를 활용해 바다 속을 탐사하거나 카메라로 다양한 생명체를 촬영해 도감을 완성시켜 나가는 것도 색다른 재미이다.

해양 사진의 경우 그저 찍기만 하는 것이 아닌 적절한 구도, 그리고 초점까지 고려해서 찍어야 높은 도감 점수를 얻을 수 있다. 한번 다이빙할 때마다 한정된 수량의 필름을 지니고 있는 만큼, 사진을 한번 찍을 때 되도록 많은 물고기와 오브젝트를 담는 것이 포인트이며, 타이밍에 맞춰(초록색 테두리가 생겼을 때) 사진을 찍는 것도 중요하다.

찍은 사진들은 게임 내 주인공의 SNS에 올라가게 된다. SNS, 문자, 사진 등은 주인공이 가진 핸드폰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SNS에서는 사진에 대한 게임 내 세계관의 반응을 보는 소소한 재미도 경험할 수 있다.

‘자석 작살’을 이용해서는 기계 물고기의 포획과 함께 각종 오브젝트 퍼즐을 풀어나갈 수 있다. 이는 보스 몬스터의 공략으로도 이어지는데, 지스타 시연 버전에서 등장한 보스는 입 안에 있는 레버를 잡아당긴 후, 잠시 무력화된 보스의 머리 부분을 잡아당겨 파괴하는 식으로 해결할 수 있었다.

이후 자유로운 해양탐사에 포함된 ‘사이드 미션’에서는 바다 곳곳에 퍼진 해양 쓰레기를 처리해야한다. 바닷속을 탐험, 청소하며 즐기는 도트 그래픽의 감성을 데이브 시연을 통해 느껴보도록 하자.

한편, 넥슨의 데이브 시연에서 미션을 클리어한 유저에게는 스튜디오포투만의 특별한 캐릭터 스티커가 증정된다. 데이브는 2019년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에 있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1410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8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