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넥슨, 넷게임즈 ‘지분 30% 인수’기존 지분 포함 총 48.3% 보유, 최대주주 지위 확보
정진성 기자 | 승인 2018.05.28 18:03

[게임플] 넥슨은 국내 모바일게임 개발사 넷게임즈의 지분 30%를 추가적으로 인수해, 넥슨의 연결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오늘(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넥슨은 기존에 보유한 넷게임즈 지분(18.3%)을 포함, 총 48.3%를 보유하면서 최대주주 지위에 올라섰다. 이번에 추가적으로 확보한 지분은 넷게임즈의 최대주주인 바른손이앤에이 및 바른손 등 특수관계인의 보유지분으로, 인수금액은 총 1,450억 원이다.

넷게임즈는 박용현 대표를 필두로 대형 MMORPG 개발에 참여한 개발자들이 2013년 설립한 개발사로 모바일 MMORPG 히트를 개발한 바 있다. 히트의 후속작인 오버히트 또한 넷게임즈의 작품이다.

현재 넷게임즈는 오버히트의 차기작으로 모바일 MMORPG(가칭 멀티히트)를 개발 중이다. 멀티히트는 PC MMORPG 수준의 전투 및 오픈 필드에 기반한 다양한 콘텐츠를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하고 있다.

이번 인수로 넥슨은 넷게임즈가 보유하고 있는 개발력과 히트, 오버히트 등의 모바일 게임 IP를 확보하게 된다. 또한 양사는 향후 게임 개발부터 운영, 마케팅 등 전 분야에 걸쳐 더욱 긴밀하게 협업해, 다양한 영역에서 시너지를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넥슨 이정헌 대표는 “넷게임즈는 뛰어난 흥행을 기록한 “‘히트’와 ‘오버히트’를 연달아 개발한 최고 수준의 개발사이다”며, “넷게임즈가 전세계 유저들에게 사랑받는 게임을 개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넷게임즈 박용현 대표는 “‘히트’의 퍼블리싱을 시작으로 꾸준히 인연을 맺어온 넥슨과 한 가족이 되어 기쁘다”며, “그 동안 넥슨과의 협업을 통해 좋은 성과를 거둬온만큼, 앞으로도 양사간의 탄탄한 협력에 기반해 독창적이고 수준 높은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오버히트를 오는 29일 일본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일본 시장에 이어 올해 3분기 중 글로벌 시장에도 오버히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