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취재·기획 레볼루션
블소 레볼루션, 특유의 존재감에 관람객 '시선집중'원작의 느낌을 살리고 편의성은 높이다
김한준 기자 | 승인 2018.11.15 10:00

[게임플] 지스타 2018 개막 이전부터 넷마블의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이하 블소 레볼루션)은 이번 지스타 최고 기대작 중 하나로 손꼽혔다. 그리고 막이 오른 지스타 2018 현장에서 블소 레볼루션은 이런 기대감이 괜한 것이 아니었음을 증명하고 있다.

지스타 현장에는 블소 레볼루션을 직접 만나보기 위해 넷마블 부스로 서둘러 입장하는 이들을 어렵지 않게 만나볼 수 있었다. 원작이 큰 성공을 거둔 바 있으며, 리니지2 레볼루션의 성공으로 '레볼루션 IP'의 팬들도 생겨났으니 블소 레볼루션이 이렇게 주목 받는 것은 당연한 결과다.

원작인 블레이드&소울이 지닌 무협 특유의 느낌과 액션성을 모바일로 적절하게 옮겨온 것으로 알려지며 이 게임은 개발 소식이 전해진 이후로 꾸준하게 유저들의 기대를 받아왔다.

넷마블이 선보인 블소 레볼루션은 원작의 느낌을 최대한 살리고 인터페이스를 모바일 환경에 맞게 간소화 한 것이 장점으로 꼽힌다. 원작을 즐겼던 이들도, PC MMORPG가 아닌 모바일게임에만 친숙한 이들도 모두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셈이다. 

게임 콘텐츠 역시 눈길을 끌었다. 짧은 시간만 플레이 할 수 있음에도 초반 플레이를 비롯해 세력전, 후반 성장된 캐릭터 플레이까지 게임의 다양한 면을 모두 담아내서 블소 레볼루션이 어떤 게임인지 유저들이 충분히 알 수 있도록 했다.

블레이드&소울 원작의 인기 요인이었던 그래픽도 모바일 환경임에도 원작 느낌을 최대한 살려냈다는 점에서 관람객들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

넷마블 부스를 찾은 한 관람객은 "블소 레볼루션의 시연 버전을 크게 기대하지 않았는데 만날 수 있게 되어 놀랐다"라며, "원작을 워낙에 재미있게 했기에 블소 레볼루션에 대한 기대도 크다. 빨리 출시됐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김한준 기자  khj1981@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