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소설은 완결, 게임은 시작’ 달빛조각사, 모바일 MMORPG로 재탄생12년 연재 마무리된 달빛조각사, 연내 모바일 MMORPG로 출시 예정
정진성 기자 | 승인 2019.07.05 15:56

[게임플] 엑스엘게임즈가 개발, 카카오게임즈가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의 원작 소설이 12년의 대장정을 끝으로 완결됐다.

소설 ‘달빛조각사’는 ‘하이마’, ‘태양왕’을 집필한 남희성 작가의 작품으로, 지난 2007년 연재를 시작으로 최근 완결까지 총 12년간 누적 구독자 수 500만 명, 연재 권 수 58권이라는 수치를 기록했다.

이 소설은 팍팍한 현실을 살던 주인공 ‘이현’이 온라인 가상현실 게임인 ‘로열로드’에 접속해 ‘위드’라는 캐릭터가 되어 게임을 플레이하며 펼치는 모험을 몰입감 있게 전개한 점이 특징이다. 특히, 소설 속 실감 나는 게임 묘사는 독자들에게 게임을 간접 플레이 하는 듯한 느낌을 줘 판타지 소설 구독자 층뿐 만 아니라 게임 유저층까지 흡수했다.

소설 ‘달빛조각사’가 58권을 끝으로 완결됐으나, 그 빈자리를 모바일게임 신작 달빛조각사가 채울 것으로 보인다.

소설 속 온라인 RPG를 현실 MMORPG로 옮겨온 이번 신작은 오픈월드 형태로 원작 세계관과 독특한 콘텐츠를 그대로 구현해 이용자들이 소설 속 게임 ‘로열로드’ 콘텐츠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올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는 모바일 MMORPG 달빛조각사는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를 준비 중이며 ‘바람의나라’, ‘리니지’, ‘아키에이지’ 등의 키를 잡았던 송재경 대표가 몸담고 있는 엑스엘게임즈가 개발을 맡았다.

업계의 한 관계자는 “최고 인기 게임 판타지 소설이 송재경 대표가 선보이는 최초 모바일 MMORPG로 탄생하는 만큼 달빛조각사에 대한 업계의 기대감이 뜨겁다”며 “소설 원작 속 ‘로열로드’를 게임으로 어떻게 구현해낼지 기대된다”고 전했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