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리뷰
[시연기] ‘작고 귀여운 녀석들이 왔다’, 스타크래프트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캠페인, 밀리 게임에서도 어색함 없이 플레이 가능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24 13:49

[게임플]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오늘(24일)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자사 사옥에서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의 신규 콘텐츠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의 미디어 시연회를 진행했다.

시연회에서는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으로 변경된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각 종족별 캠페인 미션부터 시작해, 커스텀 플레이까지 가능해 다양한 부분에서 스킨이 적용되어 있었다.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은 종족별 모든 캠페인에서 플레이할 수 있다. 캠페인을 플레이하면서 스타크래프트의 대표적인 영웅 제라툴을 시작으로 다양한 영웅들이 카봇 애니메이션으로 구현됐다. 영웅들의 개성을 살림과 동시에 귀여운 캐릭터로 만들어 신선한 재미를 가져다주었다.

이와 동시에 캠페인 스토리를 진행하는데도 어색한 부분이 나타나지 않았다. 오히려 새로워진 배경과 맵이 다른 스토리를 플레이 하는 듯한 느낌을 선사했다. 테란 캠페인의 1장에서 듀갈과 듀란이 만나서 이야기하는 장면에서는 진지한 목소리와는 반대로 귀여운 캐릭터들의 초상화를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프로토스 캠페인의 1장에서 펼쳐지는 질럿과 저글링의 대규모 전투는 카봇 모드 덕분에 한편의 애니메이션으로 다시 보는 기분이 들었다.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이 적용된 유닛들과 모션도 볼 수 있다. 카봇의 대표 캐릭터인 저글링을 포함해 모든 유닛들이 게임 속에 등장한다. 이러한 유닛들의 공격 모션을 시작으로, 죽어서 사라지는 장면까지 애니메이션이 적용되어 있다.

마나를 가진 유닛들의 스킬 이펙트도 잘 표현됐다. 하이템플러의 사이오닉 스톰, 디파일러의 다크스웜, 테란의 뉴클리어 등 종족별 대표 이펙트도 자연스러웠다.

일반적인 밀리 게임을 플레이도 원활했다. 벌쳐 컨트롤을 시작으로, 러커 겹치기 등의 실제 게임에서 존재하는 컨트롤도 자연스럽게 사용 가능하다. 스타크래프트 유저들이라면 한번쯤은 해봤을 만한 뮤탈 뭉치기 컨트롤을 할 때도 원 게임과 큰 차이 없는 조작감을 보여줬다.  

한편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는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과 함께 인기 인플루언서 ‘헤이지니’ 아나운서 음성팩을 공개했다. ‘헤이지니’ 아나운서 음성팩은 카봇 애니메이션에 걸맞는 목소리와 “우리 친구들이 공격받고 있어요” 등의 대사를 보여준다. 카봇 애니메이션 스킨과 ‘헤이지니’ 음성팩은 오는 7월 10일에 유료로 판매될 예정이다.

김도형 기자  hetg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