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리니지2M·바람의나라: 연 '업데이트 통해 경쟁 가속화'공성전으로 탈환 준비하는 리니지2M과 신수쟁탈전으로 막으려는 바람의나라: 연
정준혁 기자 | 승인 2020.07.29 14:46

[게임플] 엔씨소프트가 개발 및 서비스하고 있는 모바일 게임 ‘리니지2M’이 넥슨의 모바일 RPG ‘바람의나라: 연’에게 구글 플레이스토어 매출 2위의 자리를 내어주면서 다시금 탈환하기 위한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그 중 가장 눈에 띄는 업데이트는 바로 신규 종족 ‘여자 드워프’와 아덴 영지의 신규 지역 등장과 신규 슬롯 장비 ‘룬’, 장비 아이템을 재료로 사용해 룬을 비롯한 다양한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 ‘연금술’의 추가다.

신규 종족으로 선보인 여자 드워프는 기존에 존재하던 남자 드워프와는 별개의 종족으로 남자 드워프는 사용할 수 없었던 지팡이까지 주무기나 부무기로 사용할 수 있어 지팡이와 단검을 사용하는 전설 클래스 ‘이노린’을 제외하면 자신이 사용하고 있는 주무기에 맞는 영웅클래스는 각 무기별로 존재해 얻으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아덴 영지에 ‘데스티노 링’, ‘다이너스티 링’ 등 새로운 장비를 획득 가능한 신규 지역 국립묘지, 실렌의 봉인, 학살의 대지가 추가됐다. 세 지역 모두 신성 속성이 약점인 몬스터들로 구성돼있는 만큼 신성 속성을 맞추면 수월한 사냥이 가능하다.

각 캐릭터의 주 능력치와 강화를 통해 추가 효과가 부여되는 신규 장비 슬롯 ‘룬’과 함께 비각인 장비 아이템을 재료로 사용해 룬을 비롯해 다양한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 새로운 시스템 ‘연금술’이 도입돼 캐릭터를 한층 더 성장시킬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

연금술의 경우 최소 3개에서 최대 5개의 장비를 등록해서 합성할 수 있는데, 재료로 사용되는 장비들의 등급과 강화 수치가 높을수록 좋은 보상을 얻을 수 있는 확률이 올라가고, 연성 예측을 이용하면 얻을 수 있는 아이템 목록이 확인 가능하기 때문에 이를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더불어 이번 패치에선 8월 중 업데이트 예정인 신규 콘텐츠 ‘공성전’의 업데이트 준비의 일환으로 공성전에서 사용할 수 있는 ‘영혼 소환서’ 제작과 공성전 일정 및 현황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성관리 UI가 추가됐다.

영혼 소환서의 사용 가능 일자가 8월 14일 이후인 것으로 미뤄보아 그전에 공성전 업데이트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대항하듯 바람의나라: 연은 29일 업데이트를 통해 고구려와 부여, 두 국가가 신수를 놓고 싸움을 벌이는 신규 콘텐츠 ‘신수쟁탈전’을 새롭게 선보였다.

신수쟁탈전은 레벨 80이상의 이용자들이라면 정해진 시간마다 각 채널당 진영별로 최대 32명의 인원이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 시 신수쟁탈전 전용 맵으로 이동해 진행할 수 있다. 신수쟁탈전의 목표는 중앙에 위치한 신수 석상을 파괴시켜 잠들어있던 신수를 깨운 뒤, 각자의 목표지점으로 이동시키는 것으로 오버워치의 화물전을 생각하면 이해하기 쉽다.

석상이 파괴되면서 깨어난 신수의 영역 안에 이용자가 한 명이라도 존재하면 신수의 머리 위에 보이는 게이지가 점차 감소하며, 게이지가 모두 소모될 시 다시 석상으로 돌아가기 때문에 또 석상을 부수는 과정부터 시작해서 이동시키는 것을 한 쪽이 승리하거나, 제한 시간이 끝날 때까지 반복해야 한다.

신수쟁탈전은 신수를 빨리 목표지점으로 이동시키는 것도 중요하지만, 목표지점이 상대 진영에 위치해있어 버프가 누적될수록 상황을 유리하게 만들 수 있는 버프 몬스터 '인면조'를 챙기는 것이 중요하다.

버프 몬스터는 최대 체력과 기술 위력을 증가시켜주는 ‘홍의 인면조’, 최대 마력을 올리고 받는 피해를 감소시키는 ‘청의 인면조’, 두가지 효과를 모두 얻을 수 있는 ‘아수라 인면조’가 존재하며 미니맵을 수시로 확인해 상대 진영보다 빠르게 버프를 누적시키면 손쉽게 승리를 가져갈 수 있다.

또한, 한 채널만 승리하는 것이 아니라 과반수의 채널이 승리해야 최종 승리로 인정되기 때문에 한 채널에 강한 사람들이 몰리는 것보다 전력을 분산시키는 등 각 진영별로 전략적인 인원 분배가 필요하다.

그렇게 신수쟁탈전에서 최종 승리한 진영은 당일 진행된 신수의 종류에 맞춰 ‘주작의 축복’, ‘청룡의 축복’과 같은 버프를 24시간동안 이용할 수 있다.

각 버프는 공통적으로 보스에게 입히는 피해 및 필드 아이템 드랍률 증가를 제공하고, 몬스터 사냥 시 축복을 내린 신수에 맞는 신규 재료를 획득할 수 있는 효과가 부여돼 상대 진영보다 빠르게 신규 장비 ‘신수상’ 제작이 가능해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이처럼 리니지2M과 바람의나라: 연 두 게임 모두 콘텐츠 업데이트를 통해 2위의 자리를 두고 경쟁이 치열하게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리니지2M은 리니지 시리즈의 핵심적인 재미를 담당했던 콘텐츠 ‘공성전’의 업데이트를 앞두고 있는 상황인 만큼, 바람의나라: 연으로부터 2위의 자리를 탈환할 수 있을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