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롤 프리시즌] 끝나지 않는 바텀의 고통 '스웨인으로 해결할 수 있을까?'지속되는 싸움에서 유리하고, 생존력도 높아 활약할 여지 충분
정준혁 기자 | 승인 2020.11.30 12:34

[게임플] 라이엇게임즈가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대표 게임 ‘리그오브레전드’에 프리시즌이 도입된 이후 스웨인이 비원딜로써 바텀 라인에서 계속해서 활약하는 모습이 두드러지고 있다.

바텀 라인은 탑-정글-미드가 성장하는 상체 메타가 도입된 이후 예전만큼 활약하기가 어려워지면서 잘 성장하더라도 적 팀의 상체가 크면 아무런 활약도 하지 못하고 죽어야 하는게 일상이었다.

프리시즌이 도입된 이후엔 생명력 흡수와 보호막을 제공하는 ‘불멸의 철갑궁’이나 이동기가 부족한 원딜에게 이동기를 제공하는 ‘돌풍’ 등 신화급 아이템으로 인해 정규 시즌 때보단 원거리 딜러의 입지가 전보다 나아질 것으로 예상됐다.

하지만, 상체쪽에서 암살자들과 든든한 탱커들이 신화급 아이템으로 인해 원거리 딜러가 얻은 성능보다 월등히 좋아지면서 원거리 딜러가 살아남기 어려운 상황이 이어졌고, 진과 사미라 등과 같이 일부 원거리 딜러를 제외하고 사용되지 않았다.

그렇게 원거리 딜러가 활약하지 못해 슬퍼하고 있는 사이에 스웨인이 그 틈을 비집고 들어와 서포터가 아닌 비원딜로써 활약이 두드러지기 시작했다.

스웨인을 비원딜로 사용하는 모습은 프리시즌이 아닌 정규 시즌에서도 종종 보이던 픽으로 CC기가 많은 서포터와 조합을 맞추면 기본 지속 효과 ‘굶주린 새떼’로 적 챔피언을 끌어와 때리면서 최대 체력을 조금씩 올려 후반을 도모할 수 있었다.

이번 프리시즌이 도입된 뒤엔 신화급 아이템 ‘리안드리의 고뇌’가 추가되고 ‘악마의 포옹’과 같은 주문력을 사용하는 챔피언들의 생존력을 높여주는 아이템이나 ‘우주의 추진력’처럼 적에게 스킬로 피해를 입히면 이동속도가 상승하는 아이템 등으로 스웨인의 성능이 눈에 띄게 상승했다.

또한, 스웨인 챔피언의 기본 콘셉트 자체가 순간적으로 높은 딜을 뽑아 적들을 제압하기보단 적진에 들어가 궁극기 ‘악의 승천’으로 피해를 주면서 자신의 체력을 회복하며 싸우는 방식이기 때문에 다른 원거리 딜러들보다 안정적인 플레이가 가능하다.

바텀 스웨인 승률과 픽률 [출처 - OP.GG]

이로 인해 현재 스웨인의 바텀 통계를 살펴보면 픽률 자체는 다른 원거리 딜러들에 비해 현저히 낮으나 승률 자체는 꾸준히 1위를 유지해올 정도로 비원딜로써의 성능 자체는 확실하다는 것이 입증되고 있다.

물론 픽률이 낮고 승률이 높으면 장인들만 하는 챔피언이라는 생각이 들겠지만, 스웨인은 아우렐리온 솔이나 아펠리오스 등의 챔피언처럼 챔피언 난이도 자체가 높은 것은 아니기 때문에 몇 번 사용해보면 금방 익숙해질 수 있다.

스웨인의 핵심은 바로 E 스킬 ‘속박명령’으로 3레벨 이후 라인전에서 적에게 맞출 수 있느냐에 따라 스킬 연계로 적에게 큰 피해를 주는 것이 가능해진다.

아이템은 위에서 언급한 대로 첫 신화 아이템으로 ‘리안드리의 고뇌’를 구매한 이후 대부분 궁극기로 적진에 침투한 뒤 버티기 위해 ‘존야의 모래시계’와 추가적인 지속 피해와 함께 방어력과 마법 저항력을 얻을 수 있는 ‘악마의 포옹’을 구매하면 단단하면서 강한 스웨인이 될 수 있다.

이후엔 상황에 맞춰 치유 감소 효과를 부여하는 모렐로노미콘이나 스웨인의 2% 부족한 이동속도를 챙겨주는 ‘우주의 추진력’, ‘라일라이의 수정홀’ 등 상황에 맞춰 아이템을 구매하면 된다.

룬은 지속 싸움에서 유리한 정복자를 주요 룬으로 사용하며 부족한 마나 재상을 챙겨주는 ‘침착’, 강인함을 올려 생존력을 높여주는 ‘전설: 강인함’, 체력이 낮은 적에게 추가 피해를 주는 ‘최후의 일격’을 사용한다.

보조 룬으로는 지배에서 스웨인의 E 스킬과 궁합이 좋은 ‘비열한 한 방’과 궁극기의 재사용 대기시간을 줄여 보다 자주 사용 가능하게 해주는 ‘궁극의 사냥꾼’을 들어준다.

이처럼 프리시즌에서 원거리 딜러가 여전히 힘들어하는 시기에 하나의 해결책으로 사용되고 있는 스웨인은 이후에도 별다른 밸런스 조정이 없다면 충분히 대회에서 사용될 수 있는 비원딜 챔피언 중 하나로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동 459-29 에이스K1타워 712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1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