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뮤 아크엔젤, 구글플레이 매출 7위…여전히 건재한 IP검수로 인해 출시 늦어진 애플 앱스토어도 12위 달성해 뮤 시리즈 부활 알려
정준혁 기자 | 승인 2020.06.01 14:19

[게임플] 지난 27일 출시한 웹젠의 신작 모바일 RPG ‘뮤 아크엔젤’이 일주일도 채 되지 않아 구글플레이 매출 7위를 달성해 성공적인 모습을 보이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뮤 아크엔젤은 웹젠의 대표 IP인 뮤 시리즈를 활용한 신작으로 원작인 PC 온라인게임 ‘뮤 온라인’에서 느낄 수 있었던 악마의 광장, 블러드캐슬 등의 콘텐츠와 함께 장점들을 모바일로 옮겨오고, 뮤 아크엔젤에서만 만날 수 있는 신규 직업 ‘여성 흑마법사’ 추가하는 등 뮤의 재미를 유지한 채 차별화를 시도했다.  

그중 핵심 콘텐츠 중 하나인 ‘공성전’은 원작 뮤 온라인의 상징 중 하나이자 최상위 등급 아이템인 ‘대천사 무기’를 획득할 수 있는 방법으로 길드 간의 경쟁을 활성화하기에 알맞은 콘텐츠로 작용해 인기를 유지하는 데 큰 역할을 해냈다.

게임 내에서 게이머들에게 퀘스트를 제공하거나, 모험을 도와주는 NPC들의 목소리를 리그오브레전드, 겨울 왕국 등 유명 게임 및 애니메이션에서 활약해 온 박성태, 김보영, 최낙윤, 소연 성우가 참여하면서 게임의 몰입도를 향상시켰다.

2001년부터 현재까지 약 20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만큼 초창기부터 뮤 온라인을 즐겨왔던 사람들에게는 어느 정도의 추억을 회상하며 할 수 있는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이번에 뮤 시리즈를 처음 접하는 사람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이번 뮤 아크엔젤이 흥행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요인으로 보인다.

한편, 웹젠은 지난 20일 뮤 시리즈에 이은 두 번째 대표작 ‘R2 온라인’을 활용한 신작 모바일 ‘R2M’의 하반기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원작 개발자들이 주축으로 개발되고 있는 만큼 승승장구하고 있는 뮤 아크엔젤에 이어 또 다른 흥행작이 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6월 1일 구글플레이 매출순위 [출처 - 구글플레이 스토어]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