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취재·기획
유튜브 활동으로 이용자와 소통 이어가는 게임사게임과 관련된 2차 창작물부터 성우, 프로게이머 등 여러 출연진 선보이며 다양한 콘텐츠 제공
정준혁 기자 | 승인 2020.05.24 16:38

[게임플] 최근 게임사들이 이용자들에게 게임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거나 소통하기 위해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 활성화에 주력하고 있다.

한 번도 안 본 사람은 있을지 몰라도 한 번만 본 사람은 없는 유튜브는 구글에서 운영하고 있는 동영상 플랫폼으로 전 세계 대다수의 인구가 이용하고 있을 정도로 대중적인 플랫폼으로 많은 이들이 이용하는 만큼 게임 홍보와 같은 마케팅을 진행하기엔 안성맞춤이다.

또한, 이용자들의 관심도에 따라 유튜브 내에서 알고리즘을 통해 동영상을 추천하는 기능도 있어 어느 정도 관련 있는 동영상들을 보다 보면 꼬리에 꼬리를 무는 형식으로 시청자들이 유입되기도 한다.

유튜브의 이런 점을 이용해 각 게임사는 게임 출시 전부터 사전 정보나, 곧 업데이트로 추가될 신규 콘텐츠 등 게임 플레이 영상을 통해 공개하며 이용자들의 기대감을 드높이거나, 인플루언서나 사내 직원들이 출연해 게임을 소개하고 직접 즐기는 모습을 보여주는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고 이용자들에게 제공하며 자신들의 게임을 홍보해왔다.

최근 넷마블은 게임 캐릭터 코스튬 플레이어 빛베리, 웹툰과 유튜브 더빙 영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짤툰, 클레이로 다양한 게임캐릭터를 제작하는 달동네꽃비와 클레이, 김성회의 G식백과 등 다양한 유튜브 크리에이터들과 협력한 콘텐츠 영상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채널 활동을 진행중에 있다.

이외에도 게임마다 공식 채널을 개설해 각 게임의 신규 캐릭터 및 콘텐츠 트레일러 영상들을 지속적으로 업로드하며 이용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넷마블의 적극적인 채널 활동과 관련해 배민호 뉴미디어 팀장은 "넷마블TV를 보는 게임 시대에 발맞춰 브랜드 채널을 넘어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로 성장시켜 기업과 이용자의 커뮤니케이션을 더 활성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블리자드는 오랫동안 국내에서 인기를 얻어온 ‘스타크래프트’의 공식 채널을 통해 스타크래프트 유닛들의 특징을 스타크래프트 패러디 애니메이션 ‘카봇’ 스킨을 적용한 게임 화면과 함께 익살스럽게 만들어낸 ‘스타 다큐멘터리’를 시즌마다 선보여 매번 10만 조휘수 이상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또한, 오버워치는 매번 패치를 진행할 때마다 각 캐릭터 성우들이 직접 참여해 패치 변경점을 알려주고, 다음은 어떤 성우가 등장할지 수수께끼도 제공해 이용자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으며, '하스스톤'은 최근 스트리머 이말년과 윤태진 아나운서가 함께 하스스톤 CF를 제작하는 '하스스톤CF'와 하스스톤을 소재로한 러브 코미디 '하트스톤'을 통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블리자드 관계자는 "게임 내 콘텐츠 업데이트는 물론 국내 유저들이 자주 찾는 유튜브용 영상 콘텐츠를 직접 기획 및 제작, 송출함으로써 새로운 유저분들에게는 게임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며, 열성 팬들에게는 소속감과 게임을 즐기는 또 하나의 방식을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야기했다.

더불어 "최근 블리자드가 선보인 성우, 스트리머 및 배우와의 협업을 통해 제작된 영상들이 플레이어분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도 국내 유저들이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영상 콘텐츠 제작을 위해 더욱 노력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라이엇게임즈는 이전부터 신규 챔피언이 출시할 때마다 클템, 빛돌, 단군 그리고 프로게이머들을 초청해 신규 챔피언을 분석하고 소개하는 ‘입롤의 신’을 꾸준히 업로드했다. 프로게이머가 직접 분석하고 플레이하는 모습을 보여주다 보니 신규 챔피언이 출시될 때마다 길잡이 역할을 해줘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최근엔 리그오브챔피언의 챔피언 성우와 프로게이머들이 직접 패치 변경점을 알려주는 ‘LOL 패치노트 하이라이트’ 영상을 제작해 패치로 인한 변경점을 요약해서 소개하며 리그오브레전드를 즐기는 팬들에게 일종의 선물을 제공하는 시도를 하고 있다.

이 밖에도 펄어비스는 실시간 방송인 ‘검사TV’를 통해 직접 게임을 플레이하며 시청자들에게 신규 업데이트 내용들을 같이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거나, 던전앤파이터는 최근 유튜브 커뮤니티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재미와 함께 콘텐츠 영상을 소개하는 등 게이머들과의 사이에 벽을 허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와 같이 게임사들은 각 게임의 특징에 맞는 콘텐츠들을 선보이며 이용자들과의 소통 방식을 늘려가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참신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제공해 게임에 대한 흥미를 이끌어내 신규 및 복귀 이용자를 확보하고, 기존 이용자들을 유지해 나갈 수 있을지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

정준혁 기자  june@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