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김택진 대표 "올해 엔씨소프트 글로벌 진출에 역량 집중"25일 엔씨소프트 정기 주주총회를 통해 다양한 플랫폿 및 장르 개발 적극적인 추진 예고
문원빈 기자 | 승인 2020.03.25 15:56

[게임플] 25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 엔씨소프트 사옥에서 열린 주주총회 자리에서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가 올해 글로벌 시장 진출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택진 대표는 "올해에는 글로벌 시장 진출에 전사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리니지2M을 시작으로 신작 게임들이 더욱 적극적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모바일 MMORPG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면서 2019년 11월 출시한 리니지2M은 출시 4일만에 국내 구글플레이 매출 1위에 도달한 후 꾸준하게 유지하고 있으며, 돋보인 게임성으로 글로벌 게이머들도 점차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다.

엔씨소프트가 국내 시장에서 모바일과 PC 플랫폼 MMORPG로 흥행을 이끌면서 축적된 경험과 성과를 바탕으로 신작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동시에, 리니지2M을 통해 적극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에 전사의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전략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콘솔 게임의 이용률이 점점 상승하는 만큼 지난 PAX EAST 2020에서 공개한 음악게임 '퓨저'와 같은 다양한 장르와 플랫폼 게임 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글로벌 시장 공략에 도전할 전망이다.

관련해서 김 대표는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콘솔 게임시장도 우리에게는 새로운 무대가 될 것이다"며, "회사는 여러 개의 콘솔 게임을 준비 중이며, 새로운 장르의 게임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난해 리니지2M과 함께 출시해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퍼플'처럼 PC에서 모바일로 더 나아가 콘솔까지 플랫폼을 확장하고 경계를 뛰어넘어 글로벌 종합게임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주주총회에서 엔씨소프트는 '주주들과 성장의 결실'을 나누고자 올해 초 향후 3년간 당기순이익의 30%를 현금 배당하는 내용의 주주환원정책을 발표했다. 

이는 대한민국의 대표 게임 기업으로서 책임감과 자부심을 가지고 외형적인 성장 뿐만 아니라 다방면에서 기업의 가치와 품격을 제고하는 기업의 표본으로 나아가겠다는 의도로 보여진다.

마지막으로 김택진 대표는 "2019년엔 중소형 게임사들은 물론이고 대표 글로벌 게임사들도 성장하지 못하고 힘든 시기를 보냈다"면서, "2020년에는 코로나19의 확산 영향으로 전 세계 경제가 위축될 우려가 커진 상황이지만, 외부 환경이 어려울수록 우리는 기본에 충실해 좋은 콘텐트와 뛰어난 기술력으로 묵묵히 시장을 개척할 것이다"는 포부를 전했다. 

문원빈 기자  moon@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