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취재·기획
시즌제 도입한 서든어택, 동접자 수 '폭증'국내 대표 FPS게임 ‘서든어택’, 겨울 대규모 업데이트로 다시 상승세!
문원빈 기자 | 승인 2020.02.13 13:03

[게임플] 2005년부터 캐주얼 FPS게임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서든어택’의 상승세가 예사롭지 않다. ‘서든어택’은 겨울 업데이트가 시작된 작년 12월부터 PC방 점유율을 차츰 높이며 2월 5일 5.18%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7년 8월 이후 최고 기록으로 올 2월 기준 동시접속자수와 게임 이용시간도 작년 11월 대비 1.5배, 전년동기 대비로는 10% 상승했다. 이번 업데이트로 ‘서든어택’은 겨울방학 동안 경쟁이 치열한 PC방 Top10의 중위권을 수성해 다시금 인기를 증명했다.

# 게임 이용시간 증가시킨 시즌제도 안착! 

넥슨은 올해 1월 2일 두 번째 겨울 업데이트로 ‘서든어택’에 2020 시즌1을 오픈했다. 이에 시즌의 2가지 큰 축인 ‘시즌계급’과 ‘서든패스’가 새롭게 시작됐다. 작년 1월 도입된 시즌계급은 연 단위의 계급 성장과 경쟁을 지원하는 제도로 이번에 두 번째 시즌을 맞았다.

세 번째 시즌을 맞는 ‘서든패스’는 특정 기간 동안 퀘스트를 완료하고 시즌레벨을 올리면 구간별로 확정된 보상을 제공받는 시스템이다. ‘시즌계급’과 ‘서든패스’는 시즌 시작과 함께 모든 이용자가 동등한 환경에서 경쟁하고 개인 노력에 따라 더 좋은 보상을 획득할 수 있어 유저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얻고 있다.

이러한 시즌제도는 올 겨울 안착하면서 서든어택의 상승세를 도왔다. 현재 하루 평균 75% 이상 달하는 이용자가 ‘시즌계급’에 참여 중이며, 작년 8월 도입된 ‘서든패스’ 역시 날이 갈수록 참여자가 급증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에 게임 이용시간도 올해 1월에는 동기대비 10% 이상 상승했다.

# 구독경제 모델이 적용된 ‘서든패스’로 재접속률 상승!

‘서든패스’는 구독경제 모델이 적용된 유료 아이템을 갖고 시즌레벨을 올리면 더욱 가치가 높은 아이템을 추가로 받을 수 있는 혜택을 내세워 이용자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실제 ‘서든패스’는 플레이 동기를 강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 지난 시즌 대비 올해 ‘서든패스’를 구매한 유저 비중은 2배 이상 증가했고 60% 이상이 매일 게임을 즐겼고, 70% 이상이 시즌 중반임에도 최종 60레벨 달성하는 적극적인 참여를 보였다. 게임 이용시간과 재접속률 또한 전년동기 대비 일제히 상승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서든어택’ 특징을 잘 살린 생존모드 ‘제3보급구역’ 흥행

지난 1월 30일 업데이트로 선보인 ‘제3보급구역’은 ‘서든어택’ 특유의 빠르고 캐주얼한 게임성을 잘 살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생존모드 ‘제3보급구역’은 뉴트로 콘셉트를 지향, ‘서든어택’이 갖는 익숙한 게임성에 새로운 경험과 재미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우선 ‘서든어택’을 대표하는 맵 5종 ‘제3보급창고’, ‘프로방스’, ‘스톰빌’, ‘듀오’, ‘웨스턴’을 토대로 익숙한 전장을 구성해 복귀 이용자도 쉽게 적응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모래폭풍과 낙뢰, 독가스 등 다양한 재난상황을 설정해 예측불가하고 새로운 플레이 경험을 제공한다. 

초반 빠른 무기 획득 지원, 빈사 상태에 빠진 아군 부활 속도 단축 등 새로운 규칙까지 더해 이전 다른 생존모드보다 훨씬 빠르고 박진감 있는 재미를 추구한다.

‘제3보급구역’ 인기로 ‘서든어택’ 내 생존모드 존재감도 함께 높아지고 있다. ‘제3보급구역’ 업데이트 후 생존모드 이용자수는 평소보다 3배 가량 증가했으며, 이용자당 하루 평균 10판 이상 생존모드를 플레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넥슨지티 '선승진' 개발실장은 “오랫동안 준비한 이번 겨울 업데이트에 활발히 참여하고 호응해 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린다”며, “2020 시즌1 오픈, 생존모드 ‘제3보급구역’ 추가에 이어 남은 두 번의 겨울 업데이트 준비에도 최선을 다할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문원빈 기자  moon@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