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취재·기획
中 게임 '왕비의 맛' 여성 성상품화 광고로 시정 권고게임물관리위원회 "게임과 전혀 관련 없는 수위 높은 야한 광고로 판단해 시정 권고"
문원빈 기자 | 승인 2020.02.11 16:26

[게임플] 일본 AV모델을 내세운 높은 수위와 허위성 광고로 논란에 오른 중국 37게임즈 '왕비의 맛'의 광고가 삭제된다.

11일 게임물관리위원회는 유튜브와 같은 각종 플랫폼사업자에 '왕비의 맛' 광고를 차단하라는 시정권고를 내렸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왕비의 맛 광고에서 5건의 광고 위반 사례가 적발됐고 지난주 시정권고 요청 공문을 발송했다"라며, "이번주 안으로 각 플랫폼에서 해당 광고가 모두 삭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공식 홈페이지는 물론, SNS에서도 쉽게 접할 수 있어 논란이 커졌다
선정성으로 포털에선 청소년 이용불가로 적혀있으나, 애플리케이션 스토어에선 15세 이용가로 등록된 왕비의 맛

게임물관리위원회는 '수위 높은 선정성'과 '허위 광고'를 가장 큰 문제로 삼았다. 

모바일 게임 '왕비의 맛' 광고는 여성을 '딸기맛' 등으로 빗대고 특정 신체 부위를 부각시키는 게임과 전혀 관련 없는 야한 광고로 논란이 제기된 것.

게다가 청소년 이용불가 게임인데도 불구하고 청소년들이 자주 이용하는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의 SNS에서 '왕비의 맛' 계정을 클릭하면 버젓이 AV배우를 기용한 광고를 볼 수 있다.

한편, '왕비의 맛'은 홈페이지에서 '청소년 이용불가'로 분류됐지만, 정작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 등 게임 스토어에선 '15세 이용가'로 표기된 상황이다.

문원빈 기자  moon@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20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