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네오위즈, 3분기 영업익 57억 원… 전년比 89%↑
차정석 기자 | 승인 2019.11.08 09:31

[게임플] 네오위즈가 국제회계기준(K-IFRS) 연결 재무제표에 따른 2019년도 3분기 실적을 오늘(8일) 발표했다.

네오위즈의 3분기 매출액은 60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3%, 전 분기 대비 1%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57억 원, 2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9%, 100% 증가했으나, 전 분기 대비로는 39%, 78% 감소했다. 보드게임을 중심으로 마케팅 선투자가 집중되며 영업이익이 줄었다.

해외 매출은 27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 전 분기 대비 5% 성장했다. 지난 9월 모바일 전략 RPG 킹덤 오브 히어로가 일본 시장에 출시, 초반 구글 다운로드 순위 10위를 기록하며 새로운 매출원으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일본 자회사 게임온은 주요 게임들이 함께 선전하며 전 분기 대비 매출이 개선됐다. 특히, 붉은보석은 성장 촉진 서버 오픈 후 전 분기 대비 두 자릿수 성장하며 실적을 이끌었으며, 아키에이지는 서비스 6주년을 맞아 진행한 콘텐츠 업데이트 효과로 트래픽과 매출이 회복됐다. 게임온은 또 다른 신작 PC MMORPG 로스트아크의 출시를 준비하며 추가 성장의 기회를 모색한다.

국내 매출은 330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 증가, 전 분기 대비 2% 감소했다. 보드게임은 계절적 비수기 영향으로 PC 매출이 감소하였으나, 8월 23일 피망 맞고, 포커 등 3종의 애플 앱스토어 진출로 인한 시장 확대, 추석 시즌을 겨냥한 타짜: 원 아이드 잭 영화와의 콜라보 마케팅 등을 진행하며 매출 호조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최근 피망 뉴맞고와 섯다에 이어 ‘피망 포커’의 PC와 모바일 플랫폼 통합 작업도 완료됐다.

국내 브라운더스트는 지난 8월 점핑퀘스트를 업데이트하며 서비스 2년 만에 다시 최고 일활성이용자수(DAU)와 일 매출을 기록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한편, 온라인 게임 아바(A.V.A)는 IP을 인수하며 게임을 새롭게 재정비하고 국내와 일본 서비스를 비롯하여 전 세계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문지수 네오위즈 대표는 “2019년에는 자체 개발작들이 국내외에서 꾸준한 성장을 이루어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자체 개발 IP를 지속적으로 육성하고, 이들이 네오위즈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도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차정석 기자  cjs@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