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넥슨, 듀랑고 오는 12월 서비스 종료… “새로운 도전 지속”12월 18일 서비스 종료, 서비스 약 2년 만
정진성 기자 | 승인 2019.10.16 16:06

[게임플] 넥슨의 생존개척 모바일 MMORPG 야생의 땅: 듀랑고(이하 듀랑고)’가 서비스를 종료한다. 서비스 종료일은 오는 12월 18일이며, 게임 내 결제는 오늘부로 차단된다.

왓스튜디오의 이은석, 양승명 프로듀서는 오늘(16일) 듀랑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무거운 마음으로 이번 개발자 노트를 쓴다”라며 운을 뗐다.

두 프로듀서는 “지난 2년여 동안, 많은 개척자 여러분이 듀랑고를 새로운 세계로 만들었다”라며, “그러나 이제 여러분과 함께 걸어왔던 길이 마지막 도착점을 맞이하게 되었다는 소식을 전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서비스 종료 시점까지 넥슨은 듀랑고의 마지막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유저들이 체험할 수 있는 퀘스트 형태로 마지막 스토리를 준비하고 있으며, 이는 듀랑고 안에서 생겼던 의문점을 풀 수 있는 이야기가 될 예정이다.

또한 PVP를 통해 작은 섬에서 마지막 생존자를 가리는 ‘난투섬’, 악기를 제작하고 연주하는 ‘악기 연주’ 콘텐츠도 추가된다. 이들 콘텐츠를 적은 시간에 빠르게 경험할 수 있는 콘텐츠도 준비 중이다.

서비스 종료 이후 유저의 개인 섬을 보존할 수 있는 방법도 마련 중이다. 두 프로듀서는 “듀랑고의 서비스는 끝나지만 듀랑고 세계의 또 다른 이야기들과 왓 스튜디오의 새로운 도전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 관심과 사랑으로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라며 글을 끝마쳤다.

이번 듀랑고 종료에 대해 유저들은 “비록 성과는 좋지 않았으나 모바일게임 시장에 획을 긋는 작품이었는데 아쉽다”, “짧았지만 정말 재미있게 즐겼었던 게임” 등 아쉬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듀랑고는 지난해 2018 대한민국게임대상에서 최우수상을 포함한 3개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2년 처음 개발이 발표됐으며 지난해 1월 25일 처음으로 출시되어 구글 플레이스토어 매출 4위에 오르는 등 주목 받았다.

하지만 이후 여러 측면에서 유저들의 외면을 받았고 대규모 업데이트, 글로벌 서비스 등으로 유저들의 발길을 돌리려 애썼으나 아쉽게도 별다른 성과를 내지 못했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609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