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스포츠
[LCK 팀분석] 젠지, 올해 ‘재도약’할까?‘피넛’ 영입으로 안정적인 상체 구축, ‘라이프’의 활약도 변수
정진성 기자 | 승인 2019.01.08 14:15

[게임플] ‘2018 LoL 케스파컵(Kespa Cup)’에서 준우승을 차지했지만, 젠지의 이번 시즌은 밝아보였다.

베테랑 선수였던 ‘앰비션’ 강찬용의 은퇴, 그리고 ‘하루’ 강민승이 SKT T1으로 이적하면서 비어있던 정글 포지션을 ‘피넛’ 한왕호가 효과적으로 채운 것이다. ‘코어장전’ 조용인의 빈자리를 ‘라이프’ 김정민이 예상 밖의 경기력으로 잘 채워준 것도 큰 몫을 했다.

물론 케스파컵의 경기력이 모두 좋지는 않았다. 1라운드 8강에서 만난 샌드박스 게이밍을 상대로 ‘큐베’ 이성진은 부진한 모습을 보였고, 이는 새로운 식스맨인 ‘로치’ 김강희도 마찬가지였다. ‘라이프’는 의외로 좋은 면모를 선보였는데, ‘룰러’ 박재혁과 ‘플라이’ 송용준과 함께 호흡을 맞추는 모습이 장차 성장 가능성을 점치게 만들었다.

킹존드래곤X와의 2라운드 8강전에서는 피드백을 잘 소화한 덕분인지,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큐베’는 전성기의 경기력을 과시하듯 우르곳으로 뛰어난 플레이를 보여주었으며, ‘피넛’ 또한 공격적인 플레이를 적재적소에 퍼부었다.

‘플라이’가 미드 라인에서 잘 받쳐주니 상체 라인이 든든해졌다. 지난 2018 LoL 월드챔피언십(롤드컵)에서는 ‘크라운’ 이민호와 더불어 정글러들(앰비션, 하루)의 부진으로 인해 상체부터 무너져 종국에는 바텀 라인까지 무너지는 모습을 보였다면, 이제는 양 끝단 모두 든든하게 잘 버티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경기를 풀어주는 ‘라이프’의 플레이가 돋보였다. 바텀 라인 주도권을 바탕으로 먼저 시야장악을 하는 센스와 더불어, 교전에서의 이니시에이팅까지. 서포터가 갖춰야 할 덕목을 제대로 보여줬다.

이번에 첫 주전을 맡은 선수치고 이 정도로 잘하는 선수가 있었을까 할 정도였다. LCK 해설위원들의 말을 빌리자면, ‘매드라이프’ 홍민기 이후 ‘라이프 명가’를 잇는 초신성이 이번 시즌에 등장할지도 모르겠다.

다만 자리를 채우긴 했으나 ‘피넛’의 경기력은 여전히 다소 부진한 것으로 보인다. ‘피넛’의 시그니처 챔피언이라 볼 수 있는 리신으로 크게 눈에 띄는 경기력을 선보이지 못한데다가, 초중반 교전에서의 커버는 있었지만 주도적으로 무언가를 풀어나가는 모습이 적었다.

이번 시즌 젠지에게는 서브 정글러가 없기 때문에 ‘피넛’의 경기력 회복이 필수다. 현 메타에서도 가장 큰 역할을 하는 것이 정글러이기 때문이다.

‘6인로스터 체제’로 인해 롤드컵에 출전하지 못했던 ‘플라이’는 주장 완장을 차고 나왔다. 경기에서도 그에 걸맞은 경기력을 선보였으며, 특히 조이의 플레이가 가장 인상 깊었다. 실제로 킹존드래곤X와의 경기에서 ‘폰’ 허원석의 야스오를 상대로도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야스오는 조이의 ‘카운터 픽’이라 불리는 챔피언이다.

‘룰러’의 후반 캐리력은 여전했으며, 새롭게 들어온 ‘라이프’와의 호흡도 잘 맞는 모습이었다. ‘피넛’만 제대로 회복한다면 젠지는 가을이 아니더라도 큰 힘을 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여전히 단단한 하체와 든든해진 상체로 과연 젠지가 이번 시즌 어떤 성적을 거둘 지가 주목된다.

정진성 기자  js4210@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98 롯데IT캐슬 1동 1410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훈  |  Copyright © 2019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