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엠게임, 2017년 3분기 영업익 · 전년比 936.8%↑
차정석 기자 | 승인 2017.11.14 14:51

[게임플 차정석 기자]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2017년 3분기 매출 63억9천만원, 영업이익 10억9천만원, 당기순이익 7억5천만원을 기록했다고 14일(화) 발표했다.

2017년 3분기는 신규 매출원의 부재로 전년동기대비 매출액 -4.1%, 당기순이익 -31.7%, 전분기대비 매출액 -17.6%, 영업이익 -7.4%, 당기순이익 -2.9% 하락했다. 그러나, 전년동기대비 영업이익은 비용구조의 개선으로 인해 936.8% 상승했다.

엠게임은 ‘열혈강호 온라인’, ‘나이트 온라인’, ‘영웅 온라인’ 등 온라인게임들의 지속적인 업데이트, 이벤트를 통한 안정적인 국내외 매출 기반 아래, 중장기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신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전략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우선, 게임업체 퍼니글루와 IP(지식재산권) 제휴 및 국내 퍼블리싱 계약을 맺은 횡스크롤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귀혼’의 첫 테스트를 연내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퍼니글루에서 개발 중인 ‘열혈강호 온라인’을 기반으로 한 모바일 RPG ‘열혈강호W’가 내년 국내외에 출시될 예정이다.

또, 자체 개발작 ‘열혈강호 온라인’을 10년 이상 서비스해 온 엠게임의 개발과 서비스 역량을 담은 모바일 MMORPG ‘진(眞) 열혈강호’를 내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최근 중국과 관계 발전으로 인해 중국 진출을 목표로 하는 모바일 MMORPG ‘진(眞) 열혈강호’와 중국 출시를 준비 중인 웹게임 ‘열혈강호전’의 후속작 서비스도 청신호가 켜졌다.

이외에 ‘열혈강호 온라인’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VR(가상현실) 대전 게임 ‘열혈강호 액션 VR’과 메카닉 대전 액션 VR 게임 ‘프로젝트 X’를 내년 중 VR 체험존과 글로벌 플랫폼 스팀을 통한 상용화 서비스에 나설 예정이다.

한편, ‘열혈강호 온라인’의 그래픽 리소스를 활용한 룽투게임의 모바일 ‘열혈강호’의 중국과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 로열티는 룽투측의 지급 지연으로 일부만 반영됐다.

차정석 기자  cjs@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천왕로 91, 401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장혁  |  Copyright © 2017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