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코너인게임플
[취재] '리니지M' 6월 21일 출시, 각종 정보 공개16일 열린 '리니지M' 미디어 쇼케이스, 사전 예약자 수 400만 돌파
고광현 기자 | 승인 2017.05.16 15:39

<리니지M>의 윤곽이 드러났다.

엔씨소프트는 16일 오전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해 <리니지M>의 출시일을 비롯한 정보들을 공개했다.

행사는 엔씨소프트의 김택헌 CPO가 <리니지M>의 출시 일정을 공개하며 시작됐다. <리니지M>은 내달 21일에 국내 양대 마켓에 출시된다.

김 CPO는 이 자리에서 “<리니지>출시 후 19년 간 엔씨소프트가 쌓아온 모든 경험을 <리니지M>에 담아냈다”고 강조했다.

<리니지M>은 사전예약 시작 8시간 만에 100만 명이 사전예약을 신청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엔씨소프트는 이번 쇼케이스에서 사전예약자 규모를 공개했다.

지난 12일 시작한 <리니지M>의 사전예약은 출시 한 달을 앞둔 현재 약 400만 명이 참여했다. 이는 모바일 게임 사전예약 수치 중 최대 수치다.

'엔씨소프트' 김택헌 CPO

 

자동 사냥 기능 존재, ‘리니지M’만의 PVP시스템, 커뮤니티 강화

<리니지M>의 세부 정보는 <리니지> IP의 성과를 발표하는 순서를 지나 본격적으로 유저들이 궁금증을 풀어줄 게임 소개 순서에서 엔씨소프트의 이성구 상무의 발표를 통해 들을 수 있었다.

이 상무는 <리니지M>을 유저 및 업계 관계자들이 주로 질문해 왔던 것들을 추려 Q&A의 형식으로 소개했다.

<리니지M>은 엔씨소프트의 PC온라인 게임인 <리니지>의 핵심 요소를 모바일로 구현한 모바일 MMORPG 게임이다.

PC 온라인 버전 <리니지>의 직업, 캐릭터, 사냥, 레벨업과 더불어 맵, 아덴 월드 등 모든 것들이 그대로 모바일에 구현될 예정이다.

이 상무는 “PC 온라인 <리니지>의 핵심 게임 경험을 모바일로 그대로 옮긴 것이 특징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리니지M>에서도 유저 레벨과 상관없이 모든 지역을 이동할 수 있다.

PC 온라인 <리니지>의 다양한 스킬 활용과 캐릭터 컨트롤을 어떻게 모바일로 옮겨올 것인지 역시 유저 및 관계자들이 <리니지M>에서 궁금해 하던 부분이었다.

엔씨소프트는 이 부분에 대한 해법으로 <아크 셀렉터> 시스템과 퀵 슬롯 연속 사용이라는 것을 제시했다.

이것은 쇼케이스 이전 엔씨소프트가 미리 공개한 영상에서도 나타난 것으로 화면에 원을 그려 궤적에 해당하는 몬스터를 한 번에 타겟팅 할 수 있고, 퀵 슬롯에 등록해둔 스킬을 자동으로 연속사용 할 수 있게 만든 시스템이다. 이외에 자동 사냥과 자동 루팅도 구현될 예정이다.

<리니지M>의 자동 사냥에 대해서 이 상무는 조심스럽게 운을 뗐다. “<리니지M>의 자동 사냥은 단순히 유저 편의성만을 위한 것”이라며 “단순히 자동 사냥을 켜놓고 쳐다보는 게임이 되게 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자동 사냥만이 만연하지 않도록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만의 PVP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새로운 시스템인 <PVP북>을 통해 상세한 PVP 전투 기록과 랭킹을 확인할 수 있다.

다른 캐릭터와의 PVP에서 승리 하면 해당 캐릭터와 캐릭터가 속한 혈맹에게 도발 메세지를 보낼 수 있고, 자신을 패배시킨 캐릭터에게 바로 순간이동을 할 수 있는 시스템도 구현될 예정으로, <리니지M>의 PVP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엿보이는 부분이다.

이 상무는 또한 파티 사냥에서의 유저들의 공격 집중을 원활하게 돕기 위한 시스템도 도입된다고 밝혔다.

파티장 전용 UI를 통해 공격을 집중할 대상을 고르면, 파티원은 해당 대상을 원터치로 쉽게 공격할 수 있도록 돕는 시스템이다.

모바일 환경을 배려한 <리니지M>만의 캐릭터 육성 콘텐츠인 <시련 던전>도 공개됐다. <시련 던전>은 개인 인스턴스 던전으로 타 유저와의 몬스터 사냥 경쟁이나 PVP에 대한 걱정 없이 육성에 집중할 수 있는 장소다. 일반 필드와 동일하게 경험치, 아이템, 재화도 획득 가능하다.

이 상무는 <리니지M>의 엔드 콘텐츠 역시 <리니지>와 동일하게 공성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고가의 아이템으로 유명한 <리니지>의 <진명황의 집행검>도 <리니지M>에서는 공성전을 통해 얻게 될 예정이다.

원활한 공성전을 돕기 위한 보이스 채팅 기능도 <리니지M>에서 구현될 예정이다.

<리니지M>과 연동되는 커뮤니티 앱인 <M톡>이 이달 16일 출시된다. 이 앱을 통해 혈맹 및 커뮤니티 대화와 혈맹 스케줄 관리 등을 할 수 있다.

 

개인 거래 가능, 직관적인 비즈니스 모델 채택, 사냥터 통제에 대한 간섭은 없을 것

이 상무는 <리니지M>의 과금 모델에 대해 PC 온라인 <리니지>의 경험을 계승해 단순하고 직관적인 형태의 과금 모델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따라서 기존 모바일 게임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아이템 옵션 부여나 강화, 캐릭터 승급 등의 시스템은 캐릭터 육성 단계에서도 존재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쇼케이스 전 미리 공개된 영상으로 가장 화제가 됐던 부분은 개인 간 거래에 관한 부분이었다. 이 상무는 개인 간 거래를 허용하고 통합 거래소도 운영될 거라고 밝혔다. 유저 간 거래에 있어 상한, 하한가 등의 어떠한 제약도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자유로운 거래를 통한 자유시장경제 시스템이 <리니지> IP가 살아남고 장수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일부 상위 유저들의 사냥터 통제를 통한 독점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이 상무는 게임 안에서 유저들이 만들어 나가는 게임 문화에 대해 간섭할 생각은 없다고 전하며 상위 유저들의 사냥터 통제를 제제하지 않을 것임을 밝혔다.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 IP인 <리니지>의 정통 모바일 계승작, 동 IP인 <리니지2 레볼루션>의 흥행, 역대 최대 규모의 사전예약자 등 <리니지M>은 매번 이슈몰이를 하고 있다.

내달 21일, 정식 출시가 한 달여 남았고 유저들과 업계의 관심도 역시 사전예약자 수 만큼 역대급이다.

<리니지M>이 지금의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 판도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지, 가져온다면 얼마나 바뀔 것이지 귀추가 주목된다.

고광현 기자  licht@gameple.co.kr

<저작권자 © 게임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광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실시간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550-1번지 롯데IT캐슬 1동 1410호  |  대표전화 : 02)6341-2821  |  이메일 : game@gameple.co.kr
상호 : 게임플(제이에스미디어팀)  |  등록번호 : 서울 아 02276  |  등록일 : 2012.10.02  |  발행인 및 편집인 : 차정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차정석  |  Copyright © 2017 게임플.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